본문

본문 내용



우리카드 파다르와 현대건설 이다영이 ‘도드람 2017~2018 V-리그 1라운드 MVP’로 선정되었다.
 
남자부에서 파다르 선수는 기자단 투표 29표 중 총 11표를 획득하며 남자부 1라운드 MVP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파다르 11표, 전광인 6표, 박철우 6표, 황택의 3표, 이강원 1표, 알렉스 1표 / 총 29표 중 28표 투표, 기권 1표)
 파다르는 득점과 서브 부문에서 1위, 공격 종합 부문 2위를 차지하는 동시에 3경기 연속 트리플크라운을 기록하는 등 1라운드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치며 1라운드 남자부 MVP에 선정되었다.


여자부에서는 총 16표를 획득한 현대건설 이다영이 1라운드 여자부 MVP를 차지했다. (이다영 16표, 알레나 8표, 황민경 2표, 임명옥 1표, 박정아 1표 / 총 29표 중 28표 투표, 기권 1표) 이다영은 세트 부문 1위를 차지하며 1라운드를 마무리하였고 현대건설이 개막 이후 4경기 연승을 차지하는데 일조하며 1라운드 여자부 MVP에 선정되었다.
 
 한편 ‘도드람 2017~2018 V-리그 1라운드 MVP’에 대한 시상은 남자부 11월 9일(목) 서울 장충체육관(우리카드 VS KB손해보험), 여자부 8일(수) 수원 실내체육관(현대건설 vs GS칼텍스)에서 실시된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