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내리는 영역

happy new year

본문

본문 내용

총 11464건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구단소식 안내 표로 첫 번째 열은 구분, 두 번째 열은 썸네일, 세 번째 열은 내용, 네 번째 열은 등록일/언론사로 구성됩니다.
구분 내용 등록일/언론사
11464
역대급 루키 황택의, KB손해보험을 개조하다신규글 프로스포츠에서 신인이 입단하자마자 주전을 꿰차는 일은 극히 드물다. 심지어 KB손해보험 세터 황택의(21)는 2016년 10월24일 신인 드래프트를 통해 소속팀이 정해졌다. 2017.01.19
스포츠동아
11463
5연승 노린 우리카드, KB에 덜미…빛바랜 파다르의 활약신규글 우리카드가 KB손해보험에 시즌 첫 패배를 당하며 연승 행진을 마감했다. 우리카드는 18일 구미 박정희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4라운드 KB손해보험과 경기에서 풀세트 접전 끝에 2-3(21-25 25-23 23-25 25-15 12-15)으로 패했다. 2017.01.19
노컷뉴스
11462
다시 돌아온 코트, 김재영은 보여주고 싶었다 6시즌 만에 집어든 배구공. 김재영은 그 공백을 코트 안에서 훌훌 털어냈다. 잘나가던 흥국생명에 부상의 악령이 찾아왔다. 심지어 1위 자리가 달려있던 중요한 경기를 앞두고. 2017.01.18
더스파이크
11461
KAL 김학민 “체공력의 비결? 웨이트와 휴식” ‘승점 6점짜리’ 대결에서 대한한공이 웃었다. 김학민(34·대한항공)의 파워풀한 스파이크가 인천 하늘을 가로질렀다. 대한항공은 17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17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경기에서 현대캐피탈을 세트 스코어 3-1(25-22, 25-16, 22-25, 25-20)로 꺾었다. 2017.01.18
중앙일보
11460
박빙승부 V리그, 시즌 막바지에 새삼 서브가 강조되는 이유는? 프로배구 V리그가 그 어떤 시즌보다 치열한 순위다툼을 벌이고 있다. 오는 22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V리그 올스타전이 예정된 가운데 전체 6라운드로 치러지는 2016~2017 시즌도 4라운드 종료를 눈앞에 두고 있다. 2017.01.17
스포츠서울
11459
살얼음판 V리그, 승점 6점짜리 경기 더 늘어난다 프로배구 V리그는 승수보다 승점이 우선시되는 리그다. 세트스코어 3-0, 3-1로 승리시 3점, 3-2로 승리시 2점, 2-3으로 패배시 1점의 승점이 주어진다. 최소 승점 1이 주어지는 5세트 경기까지 감안해야 하기에 경우의 수가 매우 복잡하다. 2017.01.17
스포츠동아
11458
‘반전 드라마’ 우리카드, 꽃길 예견되는 이유 프로배구 남자부 우리카드가 내놓은 새해 ‘반전 드라마’가 흥행을 넘어 대박 조짐이다. 시즌 초반 하위권에서 주춤하던 모습에서 중반 이후 상위권까지 치고 올라오는 반전에 배구 팬들은 열광하고 있다. 인기몰이는 새해가 밝으며 더욱 힘을 얻었다. 2017.01.17
스포츠동아
11457
‘4R 돌풍’ 우리카드, ‘난적’ 삼성화재마저 제압하다 우리카드는 15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시즌 NH농협 V리그 남자부 삼성화재와 4라운드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2-25, 25-21, 25-19, 25-23)로 역전승했다. 우리카드는 창단 첫 4연승을 달리며 13승 10패 승점 40점을 기록해 3위로 올라섰다. 2017.01.16
스포티비뉴스
11456
우리카드 파다르, 스스로 증명한 가치 상전벽해다. 우리카드가, 지난 시즌 최하위에 그쳤던 우리카드가 3위로 발돋움했다. 사실 시즌 전까지만 하더라도 우리카드에 대한 기대감은 높지 않았다. 그럴 것이 가장 높은 확률을 가지고 있었음에도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5순위로 밀렸다. 2017.01.16
더스파이크
11455
자신감과 확신, 이재영이 에이스인 이유 4세트 22-22. 양 팀 모두에게 중요한 순간이었다. 그리고 이재영의 손끝에서 두 팀의 희비가 엇갈렸다. 신연경의 세트가 이재영에게 올라갔다. 그리고 볼이 땅에 닿는 순간 흥국생명 전광판에 한 점이 추가됐다. 이재영의 오픈이 득점이 된 것. 2017.01.13
더스파이크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