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에셀나무

마지막으로 보이는 무더위에 모두 건강하시길 빕니다.
중현님 글, 동하님 댓글 잘 읽고 있습니다. ^^
.
최근 코보컵을 보고 있습니다.
응원하는 팀이 허약해 보여서 그런지 몰라도, 첫게임 이후에는 좀 재미가 많이 떨어지네요..
뭔가 참신한 느낌이 없는 기분이랄까요?
제가 *~심이 좀 과한가요???
.
코보컵으로 볼 때, 역시 대한항공입니다. 블로킹이 강해지면서, 한선수의 노련한 운영이 돋보이네요..
임동혁의 공격도 좋아보입니다. 다만 아직 글쎄요? 라는 물음표는 저에게 있네요..
.
삼성의 제외하고는 모두 전력을 숨기는 느낌은 듭니다.
과연 어느 팀이 정규 우승을 할지, 챔프 우승을 할지 궁금해 지네요.
모두들 승자는 대한항공이 될 것이라 말하는데요..
.
왠지 우리카드 내려가고 다른 팀이 좀 올라올 것 같은 느낌입니다.
.
아... 창의력 있는 재밌는 배구를 보았으면 좋겠습니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전체댓글수 2

  • 신동하   2020-08-25 오후 1:58:26
    글 잘 읽었고, 욕심이 과한 느낌인데요. ㅎㅎㅎ

    우리카드가 내려갈 것 같다고 하였는데 V리그 때는 다른 모습을 보이겠죠.
    지금 현재 알렉스 페레이라가 손가락 부상이고, 새 식구가 된 류윤식 선수도 아직 제 컨디션이 아니고...
    대한항공 이야기하면 산틸리 감독 체제 공식 2경기 치렀다지만 직전보다 범실을 줄인 티가 나요.

    더운 날씨 건강하게 보내시기를 바라고, 아! 태풍 소식이 들려오고 있는데 태풍 조심하세요~
  • 에셀나무   2020-08-25 오후 9:42:59
    동하님!!! 건강조심하시고요... 무엇보다 코로나 코로나 조심하세요... 제가 3차 접촉이 되었는데.... 어이없게요...
    보건소에서는 마스크 쓰고 정상 활동을 하라고 하지만..... 너무 찜찜하네요 ^^

    동한님 말씀처럼 오늘 경기 보니 우카도 올라올 힘이 보이네요...
    춘추전국시대가 과연 올지 궁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