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KOVO

안녕하십니까. 한국배구연맹입니다.

최근 불거진 프로선수들의 학교폭력과 관련하여 리그를 관장하고 운영하는 기관으로서 책임을 통감하고 피해자분들과 실망하신 배구 팬들에게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연맹은 앞으로 과거 학교폭력과 성범죄 등에 중하게 연루된 선수는 신인선수 드래프트 참여에 전면 배제할 것이며, 입단 시 받은 서약서 내용이 허위사실로 확인될 경우 영구제명 등 중징계를 내릴 계획입니다. 현재 연맹은 학교폭력에 대한 관련 규정을 개정하기 위해 논의 중에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설 등 무분별한 비난은 자제해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며 게시판 운영규정과 맞지 않는 게시물이 확인 될 시에는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으니 이용에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다시 한 번, 팬 여러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린 점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전체댓글수 10

  • 리사   2021-02-20 오전 12:25:03
    여기에 글 써봤자 과연 결정권 있는 분들에게까지 전달될지 의문이고 괜히 관리자 분들만 힘들게 하는 건 아닌가 걱정입니다. 하지만 할 말은 해야겠어요. 바뀌어야만 할 것은 언젠가 바뀌게 되어있습니다. 앞장서서 변화를 선도할 수 있는 기회에 덮어두기만 바쁜 모습이 보기에 안타깝습니다.
  • 신선남   2021-02-20 오전 2:59:12
    네 지금부터라도 자제하겠습니다. 배구사랑 ㅅㅅ
  • 심재영   2021-02-23 오전 3:20:47
    Kovo 항상 응원합니다. 저도 밉지만 자제하고 있습니다
  • -이춘휘   2021-03-13 오전 11:25:09
    Kovo 관계자분들 쌍둥이 학폭땜에 댓글에 이상한 말 쓰는 거 삭제 좀 해줘라~~
    진짜 보기 싫다~~ 우리나라 사람 아닌 듯 쌍둥이 맹목적 팬인것 같은데 말도 안되는 소리 써대는데
    환장하것네~~
  • 신준식   2021-04-14 오전 1:20:06
    당분간이라도 실명으로만 글을 쓸 수 있게 합시다
  • 박선일   2021-04-19 오후 3:16:41
    기득권이 없고 공평한 기회가 모두애게 주어지는 그런 조직운영이 필요합니다.
    금년 프로배구 챔피언결정전에서 남녀 모두 우승팀들은 다른 팀에 비해 웜웝죤 선수에게 기회를 넓게 줘
    좋은 결과가 있었지 않았나 싶습니다.
    학폭에 있어서는 과거일지만 본인들과 관계자 "역지사지" 의 심정으로 뒤를 돌아보면 과거든 현재든
    해결책이 나오지 않을까요
  • 박주혜   2021-05-13 오후 11:02:57
    사과글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런일이 있어서 너무도 안타깝네요.
    학교폭력과 관련된 선수분들이 다시 반성하고 앞으로 바르게 사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 배구안봐   2021-06-24 오전 10:26:35
    [ 피해자분들과 실망하신 배구 팬들에게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__-이 말이 진심이라는걸 보여주시길 바랍니다. 학교폭력은 철모르던 시절의 단순한 실수가 아닌 범죄입니다 범죄자가 나오는 배구 경기를 응원해야할까요? 무기한 출전정지가 고작 몇개월이라면 이건 팬들을 기만하는 겁니다
  • -여배인   2021-06-29 오전 12:25:11
    지켜보겠습니다. 학폭 가해자를 코트에 복귀시키는 순간 전국민의 분노가 더이상 참지 않고 드러낼 것입니다.
  • 권혁민   2021-08-11 오전 2:57:48
    이런 두리뭉실 글말고 이재영 이다영 2명이 저질런 학폭 가해에 대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조치 사항을 자세히 발표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