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이철희

코보컵 일정을 보니 매일 치르는 살인적 일정입니다.
기간도 짧고 벤치멤버들을 총가동할 기회이지만 본래 경기라는
것은 승리해야 제맛인데 본의 아니게 무리를 하게 마련입니다.
주전이 어깨를 부여잡고 뛰는 걸 보며 ㅡㅡㅡㅡㅡ정작 정규시즌에는
제대로 된 재미있고 정상적인 경기를 볼 수 없게 됩니다.
권고 ㅡ 팀을 두 집단으로 갈라 반은 하루 쉬고 반은 경기하고............
이렇게 번갈아 가며 하루 쉬게끔 다음 시즌에는 무리 없는 프로그램을
권고드립니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