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 해결사 역할을 통해 완성도 높은 경기력 기대

 

 

우리카드 배구단은 2015~2016시즌 새로운 외국인 선수로 라트비아 국가대표인 군다스 셀리탄스(31)를 영입하여 재도약을 준비한다.

 

군다스는 200cm,95kg의 라이트 공격수로 2009~2012시즌 터키 할크방크에서, 2012~2013시즌에는 이태리 모데나에서 득점 1위, 서브 3위를 기록했으며, 2013~2014시즌부터는 터키 벨레디예시에서 활약했다.

 

뛰어난 경기운영 능력과 빠른 공격력, 강한 파워가 강점이다.

 

군다스는 구단을 통해 “우리카드는 분명 능력이 있는 팀이다. 선수들과 조화를 이루어 팀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김상우 감독은 “군다스는 이태리와 터키 등 빅리그에서 풍부한 경험과 출중한 개인능력을 겸비한 좋은 선수이다. 다가오는 시즌 해결사 역할을 해준다면 완성도 높은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군다스는 8월초에 입국하여 팀 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다.




(제공 = 우리카드 배구단)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