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2019년 10월 12일(토)부터 시작된 도드람 2019~2020 V-리그는 12월 25일(수) 한국전력과 우리카드의 경기를 끝으로 리그의 절반이 지나갔다.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대륙 예선전 대비 관계로 리그는 잠시 쉬어 가는데 여자부는 지난 12월 19일(목) 경기를 끝으로 휴식기가 시작되었으며, 남자부는 1월 4일(토) 경기를 마지막으로 휴식기에 들어간다. 남녀부 모두 1월 14(화)에 후반기 일정이 시작된다.


1) 시청률

전반기동안 남자부 63경기, 여자부 45경기로 총 108경기가 펼쳐졌는데 그 결과, 지난 시즌 3라운드까지의 평균 시청률인 0.94%에서 0.02% 증가한 0.96%을 기록하며 소폭 상승했다. 특히 여자부는 지난 시즌 0.80%에서 0.27% 증가한 1.07%를 기록, 1%대의 시청률을 이어가고 있다. 남자부는 지난 시즌 1.03%에서 다소 하락한 0.88%을 기록했다.


구 분

19 ~ 20

18 ~ 19

비 고


평균시청률


남자부 : 0.88%

여자부 : 1.07%

통 합 : 0.96%


남자부 : 1.03%

여자부 : 0.80%

통 합 : 0.94%


남자부 : 0.15% 감소

여자부 : 0.27% 증가

통 합 : 0.02% 증가



2) 관중 수

총 관중 수는 지난 시즌 240,987명에서 6,573명이 증가된 247,560명이 이번 시즌 경기장을 찾았다. 특히, 남자부는 지난 시즌 대비 5,863명이 증가된 143,986명을 기록했다. 여자부는 지난해보다 소폭 늘어난 103,574명이 경기장을 방문했다. 주말 관중의 경우, 남녀부 모두 증가했는데 지난 시즌 대비 3,678명이 증가한 110,266명이 경기장을 찾았다.

구 분

19 ~ 20

18 ~ 19

비 고


총 관중 수


남자부 : 143,986

여자부 : 103,574

통 합 : 247,560


남자부 : 138,123

여자부 : 102,864

통 합 : 240,987


남자부 : 5,863명 증가

여자부 : 710명 증가

통 합 : 6,573명 증가

(지난 시즌 대비 3% 증가)


평균 관중 수


남자부 : 2,285

여자부 : 2,302

통 합 : 2,292


남자부 : 2,192

여자부 : 2,286

통 합 : 2,231


남자부 : 93명 증가

여자부 : 16명 증가

통 합 : 61명 증가

(지난 시즌 대비 3% 증가)


주말 총

관중 수


남자부 : 60,210

여자부 : 50,056

통 합 : 110,266


남자부 : 58,006

여자부 : 48,582

통 합 : 106,588


남자부 : 2,204명 증가

여자부 : 1,474명 증가

통 합 : 3,678명 증가


주말 평균

관중 수


남자부 : 2,737

여자부 : 2,781

통 합 : 2,757


남자부 : 2,637

여자부 : 2,699

통 합 : 2,665


남자부 : 100명 증가

여자부 : 82명 증가

통 합 : 82명 증가


3) 기준기록상 달성

전반기 동안에 다양한 기록들이 달성되었다. 먼저 남자부에서 현대캐피탈 신영석이 이선규, 윤봉우, 하현용에 이어 남자부 역대 4번째로 800 블로킹을 달성했다. 또한 삼성화재 박철우는 문성민에 이어 남자부 두 번째로 300 서브 성공을, 현대캐피탈 전광인은 남자부 세 번째로 200 서브를 성공시켰다. 여자부에서는 KGC인삼공사의 한송이가 양효진, 정대영, 김세영, 김수지에 이어 여자부 역대 다섯 번째로 600 블로킹을 달성했다.


4) 비디오 판독

변경된 비디오 판독 제도에 따라 요청 횟수가 증가되었다. 전반기 108경기 동안 지난 시즌 대비 75회 증가된 총 441회의 판독 요청이 있었고 세트 당 평균 요청도 0.87개에서 1.02개로 증가했다. 세트 평균 소요시간은 지난 시즌 대비 30초 증가된 28분 17초를 기록했다.

구 분

19 ~ 20

18 ~ 19

비 고


전체 요청 횟수


441


366


75회 증가


세트 당 평균 요청 횟수


1.02


0.87


0.15회 증가


세트 당 소요 시간


2817


2747


30초 증가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