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도드람 2020~2021 V-리그 재개



한국배구연맹(총재 조원태)은 5일(화)부터 도드람 2020~2021 V-리그를 재개한다.

중계방송사 관계자의 코로나19 확진에 따라 연맹은 선제적 조치를 위해 연맹 및 13개 구단 선수단, 임직원 전원을 대상으로 지난 주말 간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또한 중계방송사 관계자들 역시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역학조사를 통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촬영팀 9명은 현재 자가 격리 중에 있다.

이로써 내일(1월 5일) 경기인 남자부 KB손해보험과 삼성화재, 여자부 한국도로공사와 KGC인삼공사의 경기부터 리그가 정상적으로 재개되며 지난 주말 연기된 경기들은 1월 23일(토)부터 26일(화) 사이에 재편성될 예정이다. 2일(토) 남녀부 경기는 23일(토), 3일(일) 우리카드와 한국전력의 경기는 24일(일), 흥국생명과 GS칼텍스 경기는 26일(화)에 개최될 예정이다.

연맹은 리그가 안전하게 마무리될 수 있도록 기존에 실시하던 스마트 방역 게이트와 관계자 자가 코로나19 검진 앱 등을 더욱 철저히 운영하고 경기 전, 후 경기장 소독 등 방역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댓글입력양식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0/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