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총 13222건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구단소식 안내 표로 첫 번째 열은 구분, 두 번째 열은 썸네일, 세 번째 열은 내용, 네 번째 열은 등록일/언론사로 구성됩니다.
번호 내용 등록일/언론사
13152
남자부 풀세트·여자부 셧아웃, V-리그 기복 주의보 새해 V-리그 남자부에서는 연일 5세트까지 가는 접전이 펼쳐지고 있다. 6경기 중 5경기가 5세트 혈투였다. 새해 첫 날 KB손해보험이 OK저축은행을 3-0으로 꺾었던 경기를 제외하면 모두 풀세트다. 2019.01.09
뉴스1
13151
“내가 女배구 차세대 센터” 지난 20년간 한국 여자 배구의 중앙은 장소연(은퇴)과 정대영(38·한국도로공사), 양효진(30·현대건설) 등이 책임졌다. 마지막 센터 계보를 이은 양효진이 어느새 30대에 접어든 상황. 2019.01.09
조선일보
13150
프로배구 여자부 신인왕, ‘안개 속 레이스’ 도드람 2018-2019 V리그 여자부는 각 팀의 치열한 순위 경쟁만큼 신인왕 경쟁도 그 어느 시즌보다 뜨겁다. 많은 루키들이 두각을 나타내며 배구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2019.01.09
헤럴드경제
13149
흔들린 손현종-황두연, 권순찬 감독 “올 시즌 내내 갈 문제다” KB손해보험은 8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삼성화재를 만나 1-3으로 패했다. 최근 3연승으로 분위기가 좋았던 KB손해보험이지만 무기력한 경기력으로 무너졌다. 2019.01.09
더스파이크
13148
삼성화재 신진식 감독 “리시브 라인이 잘 버텨줬다.” 삼성화재는 9일 대전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도드람 V리그 KB손해보험과의 홈경기서 3대1로 승리했다. 이번시즌 KB손해보험에 4번 모두 승리한 삼성화재는 승점 3점을 더해 35점으로 38점의 3위 우리카드에 3점차로 따라붙었다. 2019.01.09
스포츠조선
13147
‘FA 이적’ 부담 털어낸 송희채, 삼성화재 반격 예고 삼성화재 레프트 송희채(27)는 지난 시즌을 마친 뒤 연봉 3억8000만원에 FA 이적을 했다. 시즌 전 코보컵에서 삼성화재 우승을 이끌며 대회 MVP도 받았다. 송희채를 향한 기대감이 갈수록 더 커졌다. 2019.01.09
OSEN
13146
‘타이스-박철우 합동 폭격’ 삼성화재, 연패 끊고 승점 3점 확보 삼성화재가 KB손해보험 상대로 달콤한 승점 3점 경기를 완성했다. 삼성화재는 8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도드람 V-리그 남자부 KB손해보험과 시즌 4차전에서 3-1(25-20, 25-17, 29-31, 25-14)로 승리했다. 2019.01.09
더스파이크
13145
삼성화재, 2연패 탈출…타이스 34점 맹활약 프로배구 삼성화재가 '쌍포' 타이스와 박철우를 앞세워 2연패를 끊고 3위 우리카드를 승점 3점 차로 추격했습니다. 삼성화재는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열린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홈경기에서 KB손해보험을 세트 스코어 3대 1로 제압했습니다. 2019.01.09
연합뉴스TV
13144
흥국-IBK-GS 물고 물리는 3강 경쟁&상반된 분위기의 2약 2018~2019 도드람 V-리그 여자부 4라운드도 반환점에 다다르면서 올스타 브레이크 전 마지막 주를 남겨놓고 있다. 여전히 상위 세 팀이 촘촘한 간격을 유지하며 치열한 순위 싸움 중인 가운데 맹렬히 추격하던 한국도로공사는 기세가 한풀 꺾였다. 2019.01.08
더스파이크
13143
살얼음판 경쟁인데…선두권에 내린 ‘기복주의보’ 이번 시즌 V리그 여자부는 선두권 싸움이 어느 때보다 치열하다. 4라운드가 진행중인 7일 현재 흥국생명이 12승6패 승점 37로 1위에 올라 있고 IBK기업은행(35점·12승6패), GS칼텍스(34점·12승5패)가 그 뒤를 잇고 있다. 2019.01.08
스포츠서울

빠른 이동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