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본문 내용

총 13425건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구단소식 안내 표로 첫 번째 열은 구분, 두 번째 열은 썸네일, 세 번째 열은 내용, 네 번째 열은 등록일/언론사로 구성됩니다.
번호 내용 등록일/언론사
13345
‘국내파 자존심’ 이재영·박정아…MVP 경쟁도 ‘후끈’ 올시즌 여자 프로배구에선 이재영과 박정아가 엄청난 활약으로 국내 선수의 자존심을 지키고 있는데요. 두 선수는 정규시즌 우승과 MVP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2019.02.22
KBS
13344
남자배구는 이미 포스트시즌 체제 돌입 프로배구 2018~2019 시즌 정규리그 우승을 놓고 접전이 벌어지고 있지만, 남자부는 여자부와 다소 차이를 보인다. 여자부는 상위 4개 팀이 ‘봄배구’ 티켓 3장을 놓고 피말리는 접전을 펼치고 있다면, 남자부는 순위는 비록 가변적이지만 포스트시즌 진출팀은 사실상 윤곽이 드러났다. 2019.02.22
한겨레
13343
올림픽 출전 위해 기로에 선 KOVO, 묘안은 한 가지다 한국배구연맹(KOVO)이 기로에 섰다. 올림픽 출전에 대한 대의에는 적극 공감하지만 중단했을 때 리그가 받을 타격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 2019.02.22
스포츠조선
13342
KB손해보험 황택의 “그냥 그렇게 끝났으면 더 아쉬웠을 것” KB손해보험은 21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도드람 V리그 우리카드와의 원정경기서 3대1로 승리했다. 우리카드에 아가메즈가 없어 유리한 경기였지만 펠리페가 부진하며 1세트를 내줘 위기에 몰렸지만 2세트부터 전열을 가다듬어 역전승을 거뒀다 그리고 서브에 블로킹까지 만능을 보인 황택의가 팀 승리에 키가 됐다. 2019.02.22
스포츠조선
13341
신영철 감독 “국내 선수들 더 정교해져야 한다” 신영철 우리카드 감독이 주포 리버맨 아가메즈가 없지만, 국내 선수들이 더욱 분발해야 한다고 이야기했다. 우리카드는 21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시즌 V리그 남자부 KB손해보험과 6라운드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1-3(25-21, 18-25, 21-25, 22-25)으로 역전패했다. 2019.02.22
스포티비뉴스
13340
KB손해보험 권순찬 감독 “상대가 부담스러워하지는 않을까” KB손해보험은 21일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도드람 V리그 우리카드와의 원정경기서 21점을 뽑은 김정호를 앞세워 3대1의 승리를 거뒀다. KB손해보험 권순찬 감독은 "2세트부터 강하게 서브를 한 것이 잘 먹혀들어간 것 같다"라고 했다. 2019.02.22
스포츠조선
13339
황택의 생각대로 움직이는 김정호, KB 파죽지세 비결 1996년생 세터 황택의, 1997년생 레프트 김정호의 호흡이 빛을 발했다. 빠른 플레이로 맹공을 퍼부었다. KB손해보험은 2010년 3월 이후 9년 만에 5연승을 내달렸다. 2019.02.22
STN스포츠
13338
고춧가루 부대…KB손해보험 5연승 질주 남자프로배구 KB손해보험이 5연승을 달리며 시즌 막판 선두싸움에 변수로 떠올랐습니다. 아가메즈가 부상으로 빠진 우리카드의 선두 도약을 막았습니다. 2019.02.22
연합뉴스TV
13337
‘프로배구 서울 남매’ 우리카드-GS칼텍스, 장충의 봄 일궈낼까 프로배구 우리카드와 GS칼텍스는 서울 연고팀으로 장충체육관을 홈으로 사용하고 있다. 그래서 ‘장충 남매’라는 별명도 얻었다. 2019.02.20
이데일리
13336
갈 길 바쁜 IBK-GS, 고춧가루 피해야 산다 이번 시즌 V리그 여자부 선두권 경쟁은 어느 때보다 치열하다. 봄배구로 가기 위한 네 팀의 결말이 좀처럼 보이지 않는다. 선두 흥국생명이 승점 51을 확보한 가운데 한국도로공사가 48점으로 2위에 올라 있다. 2019.02.20
스포츠서울

빠른 이동메뉴